broadway와 union square west 접점에 자리잡고 있는 스타벅스에서 내가 마주한: 점원 언니의 말처럼 정말 맛있던 레몬 파운드 케잌 한 조각, 좋은 행운이 보인다며 손금을 봐주겠다던 기이한 homeless psalmist, 몇블럭 떨어진 가게에서 고심 끝에 데려온 vera wang 카드 세트.

봄이라기엔 아직 너무 추운 3월말. 햇빛은 따뜻한데, 
당신의 기억들은 따뜻한가요.